GAME/PC 게임2013.09.17 12:00





토나오게 지루한 FATE 그라인드 끝에 드디어, 만렙 50을 찍었습니다. 

레벨 40 찍을 때만해도, 고지가 얼마안남은 것 같아 맘이 부풀었었는데요.

그거슨 대단한 착각이었습니다. 


중간중간 FATE 를 해주고, 헌팅로그 (직업, 그랜드컴퍼니 모두) 도 꾸준히 업뎃하면서 플레이해야

퀘스트가 끊기지 않고 할수 있는데요. 

저는 FATE 지겹다고 퀘만 죽어라 하다보니, 레벨 미달로 중간에 퀘가 뚝 끊긴적이 한 두세번이나 있었습니다. 


특히나 46-49 까지는 마의 구간; 으로 이보다 지겨울수가 없더라구요. 

첨에 같이 시작했던 친구들과 남편은 벌써 진작에 만렙 찍고

던전 돌고, 기어 업그레이드하고, Tombs(비석) 파밍하고 있는데

저는 혼자 Coerthas, 노던 타날란, 모도나에서 죽치고 페이트 참가 하려니 힘들었습니다.


어쨌든 드디어 만렙을 찍었긴 했는데요. 

여기서 갑자기 게임이 낯설어집니다. 

드디어 Endgame 컨텐츠를 향해 갈수 있게 되었는데

아는게 하나도 없으니까요. 


이미 만렙을 찍은 친구들은 파밍하기에 너무도 바쁜데, 전 뭘 파밍해야하는지도 몰라서 어리둥절.

그래서 오늘은 저같은 분이 있을까봐 포스팅을 하게되었는데요. 



만렙찍고 할일, 무엇이 있을까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만렙찍고 클래스 퀘스트를 통해 마지막으로 받은 Artifact (AF) Set Chest Piece 를 입고.




1. 던전



 던전 이름 

  보상

  특이사항

 Castrum Meridianum
 (줄여서 CM)

 100 Allagan Tombstones of Philosophy 

  •  메인 퀘스트 중 한부분임, 레벨 50 찍고 바 로 가는 던전. 
  •  메인퀘스트 끝까지 깨면서 사람들이 파밍시작하는 장소. 
  • 루트 없음. 잡몹들은 다 스킵하고 (피해다니고) 최대한 빨리 끝내는 파밍.

 The Praetorium

 100 Allagan Tombstones of Philosophy 

  •  메인 퀘스트 중 마지막 던전, 시간이 오래걸리기 때문에 한번 가고 거의 다시 안감. 루트없음.

 The Wanderers Palace

 50 Allagan Tombstones of Philosophy

  •  옵션으로 있는 던전. 루트가 있으나 기어가 AK 비석으로 얻는것 만큼 좋지 않아 인기 파밍장소는 아님.

 Amdapor Keep
 (줄여서 AK)

 80 Allagan Tombstones of Philosophy &
 40 Allagan Tombstone of Mythology 

  •   CM에서 Philos Tombs을 파밍해서 기어를 좀 업글한 사람들이 파밍하는 장소. 
  • 금방 만렙되고나서 가면 Gear 가 딸려서 안됨. 
  • Tombs of Mythology 는 일주일이 300개까지만 파밍할수있는 제한이 있음. 
  • 메인 퀘가 끝나고나면 Vesper Bay 의 NPC Nedrick 과 얘기해서 던전 언락.





2. 비석 그리고 기어 업그레이드



위에 던전항목에서 보았듯이 파밍 가능한 비석에는 두가지가 있는데요.

이 비석들을 파밍한 후, 모도나의 Revenant's Toll 에 가서 비석을 내고 아이템을 살수 있습니다.




Allagan Tombstones of Philosophy (줄여서 Philos Tombs or ATP) :


무제한 파밍 = Darklight Set 을 구입할수 있음




Allagan Tombstones of Mythology (줄여서 Myth Tombs or ATM) : 


일주일에 300개 제한 = "Relic +1" Set 을구입할 수 있음







만렙후 Endgame 까지 기어업글 순서 추천


  1. 지금 가지고 있는 무기가 좀 안좋을 경우 GC (그랜드 컴퍼니) 에서 ±7500 정도의 씰을 주고 무기를 삽니다.
  2. 갑옷/아머 는 레벨 45 부터 시작해서 50찍으면 메인퀘 보상으로 완성될 Artifact (AF) 기어로 시작합니다.
  3. 메인 퀘스트를 끝내가면서 CM 던전 (Castrum Meridianum) 을 파밍하기 시작합니다. 
  4. 모도나에 있는 Revenant's Toll 에 가서 필로스 비석 교환으로 뭘 살수 있는지 살펴봅니다.
  5. CM 던전에서 필로스 비석 파밍을 하며 메인 퀘를 끝내고 렐릭 퀘스트를 시작합니다. 
  6. 필로스 비석으로 교환한 기어(Darklight 세트) 를 몇개 업글하면서 이프리트 하드 모드에 도전, 이프리트에서 드랍하는 무기를 건집니다. 
    (자기 클래스 무기가 안나오면 열심히 뺑뺑이 돌아야 할수도 있습니다) 
  7. 렐릭 퀘스트를 하며, CM 파밍을 어느정도 해서 기어 몇개 업글 한뒤 AK 던전을 돕니다.
  8. AK 를 돌수 있는 기어가 되면 AK 던전에서 파밍, Myth 비석을 모읍니다. 
  9. Myth 비석을 모아 무기 (렐릭 +1 무기라고 함)를 사거나 갑옷을 업글합니다.
    (Myth 비석은 일주일에 300개가 제한이고, 아이템들은 비싸기 때문에 Myth 비석으로 풀셋 업글을 할려면 21 주가 걸린다고 합니다 ㄷㄷㄷㄷ)
  10. 이 과정 중에 기어 업글 정도에 따라 가루다 하드모드, 타이탄 하드모드도 도전합니다.
  11. Primal 하드모드 세개를 다 깨고나면 최종 24인 던전인 Binding Coil of Bahamut 를 언락하게 됩니다. 





▼ 즐겁게 포스팅을 보셨다면

로그인 필요없는 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parklingSake
GAME/PC 게임2013.09.13 07:00



파이널 판타지 14 를 시작하고,

레벨 20이 되어 귀여운 초코보를 받고 빠르다며 좋아했던 것이 엊그제 같은데

오늘 나는 못볼 것을 보고야 말았다. 

레벨 44를 찍고 노던 타날란을 지나고 있었는데

내 옆을 스쳐지나간 누군가가 하얀 유니콘을 타고 있는 것이 아닌가? 




요로코롬 생긴 말.


아련아련한 유니콘의 눈빛.




유니콘! 

예.쁘.다.

 

마치 정우성을 보고 주변 사람을 보면 오징어로 보이는 이치와 같이

유니콘을 보고 초코보를 보니 이건 왠 크다만 병아리가 누덕누덕 하고있는 것이 아닌가. 

발톱은 또 왜이렇게 큰지. 별로 빠르지도 않으면서 우악스럽게 생긴것 같고. 


따그닥 거리며 뒤돌아서 사라져가는 말을 보며 생각했다.








그리하여 알아본 말 얻는 방법. 

의외로 돈이 안들고, 간단하지만 시간이 꽤 드는 방법이었는데,



1. Conjurer 레벨 30 을 찍고, 


2. Conjurer's Guild 에서 주는 'Unicorn Power' 라는 퀘스트를 완료하면 되는 것이다.



Cure 스펠이 필요하긴 했었는데 말이지... 이참에 컨줘러를 올려? 아참, 난 아직 만렙도 아니지..

제작도 지금 둘다 같이 올리느라고 돈도 바닥났지..ㅠㅠ



그래서 다시 생각했다. 

이것보다 덜 예쁘지만 좀 얻기쉬운 다른 마운트가 있지 않을까? 

다른 마운트는 어떤 종류가 있을까.





▲ Coeurl 코울 


지나다니면서 본 펄럭 수염의 마운트. 

Collector's Edition 버전을 사면 주는 마운트로, 레벨 20이 되면 탈수 있다고 한다. 






▲ Magitek Armor 마지텍 갑옷


Coerthas 지역에 가면 자주 볼수 있는 마운트. 

레벨 50 스토리 퀘 'The Ultimate Weapon' 을 완료하면 받을수 있다고 한다. 

 




▲ Beady Eyes 구슬 눈 or Ahriman 아리만



한번도 본적은 없지만, 90일 정기권을 구매하면 주는 마운트라고 한다.

일본서버에선 정기권을 구매하면 바로 받을수있다고도 하고, 북미서버에선 정기권 사용하고 좀 있어야 받는다고 하기도 하고.

받는 시기에 대해서는 찾아본 바로는 의견이 분분하다. 





이렇게 마운트에도 여러 옵션이 있지만, 

아무것도 유니콘을 능가할수는 없었다. 


아무래도 결론은 컨줘러를 야금야금 레벨업해야한다는 것일까.

우선 만렙이나 찍고 생각해 봐야할 일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parklingSake
CULTURE/TV & 스타2013.09.12 15:16



바야흐로 가을입니다. 

아직 여기 뉴욕 날씨는 90도까 넘어가는 후덥지근함을 못벗어나고 있지만,

9월이라는 숫자는 왠지 '가을이다' 라는 느낌을 주네요. 


해마다 이맘때면 공중파 프라임 타임 드라마들이 일제히 새 시즌과 시리즈물들을 우르르 쏟아내는데요.

왜 가을일까요? 

아무래도 미국은 가을에 학기/학년이 시작되고 (시작의 계절),

또 여름에 액티브한 활동들 혹은 휴가를 즐기고 이제 다시 집에 붙어있는 시간이 많아지는 가을이기에 

TV에서 볼거리가 많아지는 게 아닐까 하고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다. 


여름내내 볼만한 TV쇼가 없어 

애꿎은 Netflix 만 뒤져 유치하고 재미없는 영화들만 섭렵하길 두어달, 

즐겨보던 드라마들이 돌아온다는 소식이 어찌나 기쁜지요. :D


이번 포스팅에서는 제가 즐겨보는 드라마들 중에 새 시즌으로 돌아오는 쇼들을 모아봤습니다.

이것보다 훨씬 많은 쇼들이 돌아오고, 새로 시작되는 쇼들도 있지만요,

새로 시작되는 쇼들중에 확 눈길을 끌거나 이슈가 되는 것들도 없고 해서, 

구관이 명관인 드라마들만 기다리고 있네요.





▼ 로그인 필요없는 손가락을 꾸욱~






1. 모던 패밀리 Modern Family | 시즌 5 | ABC

  

시즌 첫방송: 9/25 (수) 9 PM ( 이하 미 동부시간 기준)




우선 시즌 5에 접어들고 있는 모던 패밀리는 제가 근 1-2년 동안 제일 좋아하는 쇼인데요. 

자극적, 선정적, 폭력적인 요소가 전혀 없이도 매 에피소드마다 위트있는 웃음을 주는 드라마라서 즐겨봤는데, 

드뎌 새 시즌으로 돌아오네요.

처음에 나왔을 땐 이렇다 알아볼 만한 얼굴도 없고, 

로고나 에피소드 비디오 클립같은 것도 밋밋해 보여서 잼없겠다, 하고 안봤었는데요. 

어느날, 하도 심심해서 한번 봐볼까 하고 ABC 웹사이트 다시보기를 클릭했다가 후욱~ 빠져들고 말았네요.

어쨌든 모든 연령의 사람들에게 강추하는 재밌는 코미디 드라마입니당 :)



루크가 벌써 많이 컸네요. 이제 애기애기 하지 않고 소년같은 모습이~ 아역들은 눈깜박할 사이에 훌쩍 자라네요.



여전히 핫하게 열변중이신 글로리아.


매니와 스텔라 (이제는 고정이 되어버린 제이네 강아지)


떫은 표정 3종세트. 클레어 떫은 표정이 젤 좋네요, 제 점수는요~




2. 내가 그녀를 만났을 때 How I Met Your Mother | 시즌 9 | CBS


시즌 첫방송: 9/23 (월) 8 PM




시즌 9 으로 돌아오는 How I Met Your Mother (한국에선 '내가 그녀를 만났을때' 라고 번역되서 방송하나봐요). 

이번 시즌이 기대되는 이유는 드디어, '니네 엄마를 어떻게 만났는지' 가 밝혀지고 엄마의 얼굴이 나오기 때문인데요. 

아직 안보신 분들에겐 실망이 될수도 있겠지만, 시즌 8까지도 '엄마를 어떻게 만난지' 제대로 안보여줍니다. ㅋㅋㅋ

저도 첨에 시작했을땐 이거 언제 나와~ 엄마랑 만난 얘기~~ 하면서 짜증이 났었는데 어느덧 바니의 능글능글함과 테드의 병신미에 이끌려 엄마얘긴 언제 나오겠지. 득도해버린 애청자가 되었네요.




바니의 저 읭?한 표정. ㅋㅋㅋ 뒷모습만 봐도 웃긴 저 마네킹. 벌써부터 기다려지는 시즌 9 입니다.




테드의 와이프, 하우 아이 멧 유어 마더의 그 '마더'! 

엄마의 정체가 드디어 밝혀지는 데요. 사진이 여기에 있습니다.

스포(사진뿐이지만) 보기 싫으시면 스킵~~~해주세용 :)



사진 보기








3.  투 브로크 걸즈 2 Broke Girls | 시즌 3 | CBS


시즌 첫방송: 9/23 (월) 9 PM




시작한 지 얼마 안된것 같은데 벌써 시즌 3 에 접어든 투 브로크 걸스는요, 재벌 상속녀였지만 아버지가 횡령으로 잡혀들어가고 쫄딱 망해 길에 나앉게 된 캐롤라인과, 막장환경에서 자라 독립적이고 시니컬한 맥스 이 두여자가 같이 살게 되며 일어나는 이야기입니다. 맥스의 거침없는 입담과 캐롤라인의 어리버리함 조합이 재밌구요, 가볍게 심심풀이로 웃으며 보기 좋은 시트콤이에요. 




시즌 3 프리뷰 겸 인터뷰 




4. 빅뱅 이론 The Big Bang Theory | 시즌 7 | CBS


시즌 첫방송: 9/26 (목) 8PM




CBS의 효자 프로 빅뱅이론은 지난 2012-2013 시즌에 뷰어 3위에 등극하면서 CBS의 간판 쇼 타이틀을 굳게 지켰구요. 시즌 7로 돌아오는데, 요즘은 예전에 비해 스토리가 좀 늘어졌다는 평이 있지만 꾸준한 인기를 구가하고 있네요. 꽤 오래전 제가 개인적으로 지지하던 페니와 쉘든 커플은 이뤄지지 않았지만, 쉘든의 엉뚱하고 꽉막힌 너드 캐릭터가 재밌어서 자꾸 보게되는 쇼입니다.



한때 맘속으로 열심히 응원한 페니-쉘든 커플. 이거슨 나같은 팬들을 위한 떡밥 사진?


또 뭔 일들을 벌이는지, Nerdy 한 일을 벌이는 것도 가지가지네욬


보자마자 빵터진 사진이네요 ㅋㅋㅋ 라즤 눈썹과 수염 어쩔 ㅋㅋㅋ







5. 내쉬빌 Nashville | 시즌 2 | ABC 


시즌 첫방송: 9/25 (월) 10 PM




위의 4개 쇼에 비하면 아직까지 인기가 크게 두드러진다고 할수없는 내쉬빌. 하지만 컨츄리 음악의 본고장 내쉬빌에서 컨트리 음악의 대표 여제 레이나 제임스와 신흥 컨트리 아이돌 줄리엣 반즈, 두명의 여가수가 팽팽한 라이벌 구도속에 여러 스토리로 얽히는 이야기가 꽤나 재미있는 드라마입니다. 내쉬빌의 극본을 쓴 작가는 영화 '델마와 루이스'를 쓴 칼리 쿠리 (Callie Khouri) 인데요, 내쉬빌의 두 여주인공들에게서 캐릭터의 비슷함을 조금 느낄수 있습니다. 드라마 중심이 여주인공들 위주로 흘러간다는것, 주인공들의 남부 액센트쓰는 와일드한 말투 같은것 등이 말이죠. 드라마를 보다보면 작가가 여성 캐릭터를 재미있게 각색할줄 아는 것임은 틀림없는 듯하네요. 달달하고 듣기 편한 컨트리 음악들도 드라마에 섞여 듣게 되니 귀도 즐거운 쇼입니다. 



쇼킹한 뉴스를 알게되고 시즌 1을 끝낸 매디. 역시 숙녀처럼 많이 컸군용.


거너 VS 에이버리. 둘중에 하나만 고르라면 거너 인데, 사실 둘다 별로네요.^^;




지난 시즌 쫄깃했던 디컨과 레이나의 엘레베이터 키스신.




곧 다가오는 미드들의 행진이 있어 더더욱 즐거운 가을입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즐겁게 포스팅을 보셨다면

로그인 필요없는 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parklingSake
GAME/PC 게임2013.09.09 19:00





흑마법사 레벨 40을 겨우 찍었다.

아직 만렙도 찍지 못했는데, 렙업 도중 제작에 빠져서 골드스미스38렙까지 올리다 보니

크래프팅 할때마다 장비를 일일이 갈아끼우는게 여간 귀찮은 일이 아니다.


그러다 캐릭터 창에서 발견한 이 유용한 버튼은.

지금 입고 있는 모든 아이템을 세트로 지정해 저장해주는 기능이다.

세트의 이름은 자동 저장되는 것으로 끼고있는 무기(제작 도구) 의 레벨을 따라 이름이 저장된다.





흑마법사/ 위버/ 골드스미스 장비세트를 저장해놓고 클릭한번으로 장비를 갈아끼울수 있다.




이걸 발견하기 전까지는 제작하러 갈때 일일이 장비를 갈아끼우고

또 나름의 시스템을 만들어서 정리해두고 하는데

시간도 걸리고 귀찮기도 했었는데

이 버튼하나로 귀차니즘을 뚝딱 해결해서 너무너무 다행이다.

주의할 점은 세트로 지정해 놓은 아이템들중 하나라도 팔아버린다거나 

머티리아 화 해버리면 세트 착용이 불가능하다고 나온다.




■ 제작 레벨 빨리 올리는 팁



제작 레벨을 올리면서 단순노동이 되어버리는 것 같고 

시간도 오래걸리는 것 같아 슬슬 지겨워지려고 하던 찰나, 

친구가 알려준 팁하나.


Levequest 를 이용하라는 것이다.

리브 퀘스트는 5레벨 마다 세개씩 업뎃이 되는데

나는 울다의 Adventurer's Guild 에 있는 리브퀘스트 NPC에게서 받아서 했다.

한동안 리브퀘스트를 안하고 아껴놨었기에, 

15개도 넘는 리브퀘스트가 쌓여있었는데(정확히 말하면 할수있는 리브퀘스트 한도가)


그 리브퀘스트에서 TradeCraft 를 선택해서 받으면

지정된 아이템을 NPC 에게 갔다주고 보상을 받으라 한다.



이때 한가지 더 알아둘 팁은, 

HQ 즉 하이 퀄리티 아이템을 NPC에게 제출하면

200% 경험치를 더 준다는 것.

(한번에 4만 경험치도 받아봤다 그래서. -골드스미스 경험치-)


어쨌든 이런 팁들을 이용하면 제작을 올리기가 훨씬 수월하다. 

위버를 올려야 하는데 이제, 

실만드는 재료가 보태니스트 레벨 31 인가에서 얻는 거라서 ㅠㅠ 멘붕중이다.

마켓에 가서 살려고 봤더니

음청 비싸다... 아무래도 보태니스트 레벨업하고 있는 친구에게

빨리하라고 압박을 가해야지 안되겠다. 




만렙을 향해 돌고돌아 가고있는 중인데,

본게임보다 제작하는게 더 재미있는 이상한 시츄에이션이니 이걸 어쩌나. 

사실 본 클래스 레벨업에 좀 질리게 되었던 게, 

40레벨 들어서 부터 시작되는 바퀴벌레떼의 습격 같은 페이트 때문이었다.

다들 타운에 죽치고 있다가 페이트만 발생하면 우르르 몰려가 순식간에 몹/보스를 죽이고

또 우르르 어디론가. 아무리 젤 레벨업 하기 쉬운 패턴이라지만. 

기술도 필요없고, 뭐 재미도 없는 이런 페이트의 반복을 10레벨이나 해야한다니.

조금 까마득해진다.

어쨌든, 포스팅을 보시는 모두들, 즐겜하시기를~~ :)



▼ 즐겁게 포스팅을 보셨다면

로그인 필요없는 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parklingSake
GAME/PC 게임2013.08.28 16:58




파이널 판타지 14 온라인이 미국에서 공식 출시 되었다.
프리오더해서 이미 지난주 토요일 24일부터 얼리 액세스로 플레이 해오고 있었던 터.

우선 결론부터 말하자면, 
오픈베타때의 우려가 역시 그대로 불편함으로 나타났지만, 
그래도 꽤 재미있다는 사실.
같이 하고있는 친구들도 같은 반응들이다. 





흑마법사 (Black Mage) 를 하기위해 Thaumaturge (마법사) 로 시작해 플레이 하고있는데

마법사 레벨은 현재 20. 


스샷은 크래프팅을 하고있는 사진이라 레벨이 낮다.

크래프팅을 하려면 그에 알맞는 장비를 착용해야 하는데

예를 들면 내가 하고있는 Goldsmith (금 세공인) 을 하려면 퀘스트 NPC 가 주는 해머를 장착하면 된다.

그럼 레벨이 1로 되면서. 입고있는 장비/옷들이 다 인벤토리 안으로.

옷이 홀랑 없어지고 비록 아바타 상이지만 부끄러움은 내몫. 





파판 14 온라인의 단점 중하나는

버튼들이 너무 많고 직관적이지 못하다는 것.


출시가 이제 막 되었기 때문에 위키등 정보도 부족하고 답답할때가 많다.

크래프팅만해도, 무슨 버튼을 눌러야 할수있는지부터 막혀 

한참을 찾았다.


결과는 Personal Log 버튼 (소셜 옆에있나)을 눌러 Crafting Log로 들어가면 나온다는 것.

한참을 찾았네.ㅠ

크래프팅 하러 기본 클릭 두번씩 해야한다니.

유저 익스피리언스는 별로 고려안하고 뭐든 고집대로 게임을 만들었다는 느낌이 많이 든다.


컷씬도 너무 많고 어떤것을 스킵도 안되게 만든것도 참으로 고역이었다.

모든 유저가 파판 시리즈의 엄청난 팬은 아니라는 걸 쫌! 알아줬으면!!!





여자저차해서 금 세공을 하게됬는데.

이제껏 본 MMO 크래프팅과 좀 다른 점이 있다면. 

(나쁘게 말하면 복잡, 좋게 말하면 노가다를 뛰어넘고 좀더 깊이가 있는?)


듀러빌리티. 내구성이라는 수치가 있는데

이 수치는 Progress 나 Quality 를 진행시킬때마다 10씩 감소되고 

저게 0에 다다랐는데 Progress 가 안끝났다면 

크래프팅잡이 걍 실패해버린다는 것.


처음 레벨 1-3 정도 만들기를 할때는 쉬웠다.

버튼이 그냥 하나였으니까. 

맨처음 스킬은 프로그레스 진행을 하는 베이직 스킬 하나 딱 있다.


1. Basic Synthesis 

베이직 스킬 (프로그레스를 진행시킨다)




2. Basic Touch


레벨 5 쯤에 얻게된 퀄리티 높이는 스킬. 

이 스킬은 CP (크래프팅 포인트)를 18점 사용하며 

퀄리티를 높여준다. 





여기서 조금 복잡해 지는 것은 

만들기를 할때 퀄리티를 높이면

보너스 경험치를 얻을수있다는 것.


바로 이렇게. ▼


퀄리티 높이는 걸 몇프로 성공시켰느냐에 따라 보너스 퍼센트가 달라진다.

여기서 주의해야 할점은 퀄리티를 높일때마다 내구성이 10씩 사라지기 때문에

내구성이 사라지기 전에 프로그레스 진행도 해야한다는 것.


초반엔 계산하기 쉽지만,

나중에 크래프팅 레벨이 15이 넘어가면 스킬들도 많아져서

여러가지 고려해야 할 것이 많다.


그것이 크래프팅을 하는 재미라면 재미?

귀찮음이라면 귀찮음.

실제로 오늘 3시간 정도 플레이를 했는데.

정말 몹하나 안죽이고 크래프팅만했다. 

시간이 너무 오래걸려...ㅠㅠ



3. Master's Mend 


이것은 레벨 7에 세번째로 얻는 스킬. 

내구성을 30 다시 얻게 해주지만 후덜덜하게 많은 CP를 사용한다. 92 포인트. 

하지만 필수로 쓰게되는 스킬. 

보너스 경험치를 얻으려면 퀄리티를 높여야 하기에, 

써버린 내구성을 다시 충전해서

프로그레스를 진행시킨다.





4. Steady Hand


네번째로 얻은 스킬, 레벨 9 에 얻음.

성공률을 높여준다. 




크래프팅 얘기만 하다보니 정작 전반적인 게임얘기를 많이 못했는데.

여태까지 레벨20 까지 올리면서 던전은 2번 가봤다.

4인, 8인 던전 할수있는 걸로 알고있는데

4인 던전만.


탱크가 없어 랜덤탱크를 껴서 플레이했는데.

지지리도 못하는 유저를 만나가지고.

아케이니스트 펫이 탱크 다했다. 


유저 인터페이스가 불편한 초반의 느낌이 있지만, 

게임 초기의 노가다 퀘만 좀 견디고 나면

꽤 재미있어지는 게임이다.


와우만한 퀄리티는 아니지만, 

길드워2보단 낫다고 생각.

오랜만에 하는 MMO인데, 얼마나 갈수 있으려나.


아마도 디아3 확장팩 나올 때까지..?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parklingSake

티스토리 툴바